태그 : hyatt-regency-jeju

20120419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3박4일 제주 여행.
과거 척박하다고만 느꼈던 제주, 작년에 천제연 난대림과 비자림을 접한 후 생각이 달라졌다. 그 (숲) 안에서라면, 걷다가 푹 쓰러져 곧 죽어도 여한이 없을 것 같았다. 이번에 들어간 사려니숲 역시 그랬다.
바다와 숲, 나의 영원한 로망. 




by songc | 2012/04/19 18:34 | SongC today! | 트랙백 | 덧글(3)

◀ 이전 페이지          다음 페이지 ▶


Creative Commons License
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-비영리-변경금지 2.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